MEMBER LOGIN

MEMBER LOGIN

오늘 방문자
137
어제 방문자
252
최대 방문자
1,861
전체 방문자
1,028,517
현재 접속자
17 (회원 0)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 시편119편 105절
사도행전 27:1-8 또다른 전도여행 로마호송   20-06-07
사랑누리   1,217
 

말씀누리

제목: 새로운 전도여행, 로마호송

본문: 27:1-8

요절: 2:4

1 우리가 배를 타고 이달리야에 가기로 작정되매 바울과 다른 죄수 몇 사람을 아구스도대의 백부장 율리오란 사람에게 맡기니

2 아시아 해변 각처로 가려 하는 아드라뭇데노 배에 우리가 올라 항해할새 마게도냐의 데살로니가 사람 아리스다고도 함께 하니라

3 이튿날 시돈에 대니 율리오가 바울을 친절히 대하여 친구들에게 가서 대접 받기를 허락하더니

4 또 거기서 우리가 떠나가다가 맞바람을 피하여 구브로 해안을 의지하고 항해하여

5 길리기아와 밤빌리아 바다를 건너 루기아의 무라 시에 이르러

6 거기서 백부장이 이달리야로 가려 하는 알렉산드리아 배를 만나 우리를 오르게하니

7 배가 더디 가 여러 날 만에 간신히 니도 맞은편에 이르러 풍세가 더 허락하지 아니하므로 살모네 앞을 지나 그레데 해안을 바람막이로 항해하여

8 간신히 그 연안을 지나 미항이라는 곳에 이르니 라새아 시에서 가깝더라

 마음 문 열기

코로나 19로 가장 큰 손해 입은 사업 중 하나가 여행업입니다. 바울은 전도 여행을 했습니다. 오늘 본문은 1,600km 정도를 움직이는 여정입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새로운 전도 여행이 시작되었습니다. 바울은 황제에게 상소해 로마까지 가서 재판을 받게 되어 죄수처럼 호송되기 때문입니다. 죄수 변론도 전도요 간증으로 바꾼 바울은 이번 로마호송도 전도 여행으로 만듭니다. 코로나 19가 당신에게는 어떤 기회입니까?

 말씀 속으로

1. 같은 상황, 다른 선택(1-2)

1-3차 전도 여행을 바친 후, 바울은 잡혀 고소를 당하고 로마호송을 당하지만, 이것을 또 하나의 전도 여행으로 승화시킵니다. 그 여정을 지도를 보고 설명해 보세요. 바울은 가이사랴에서 배를 타고 ( )의 로마로 출발합니다(1). 12 정탐꾼은 같은 것을 보았지만 해석이 달랐습니다. 삼손과 세례 요한은 나실인으로 태어났지만, 삶이 달랐습니다. 사울과 다윗은 죄를 지었지만, 해결이 달랐습니다. 우리 주변에서 같은 상황이지만 다른 선택을 해 삶이 달라진 사람을 보셨나요?

  

2. 함께하는 친구들(3-4)

비울이 로마호송을 전도여행으로 바꿀 수 있는 큰 힘은 동역자와 친구들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1절과 2절에서 우리가라는 표현은 저자 누가가 함께 하고, 마게도냐 데살로니가 사람 ( )도 함께 했습니다. 시돈에 들렸을 때는 친구들이 대접을 했습니다(3). 이 친구들은 분명히 성도들입니다. 어려움 중에 친구가 있다는 것은 큰 힘이 됩니다. 다윗도 도피생활을 할 때 요나단이라는 친구가 있기에 힘을 낼 수 있었습니다. 친구는 같은 방향을 바라보는 이들이었습니다. 예수님도 우리를 친구라로 했습니다. 당신에게는 영원히 함께할 동역자요, 친구가 누구입니까?

  

3. 복음의 씨(5-6)

1차 전도여행을 했던 구브로와 밤빌리아 해안을 지나 루기아 지방의 ( )에 도착했습니다. 그곳에서 배를 갈아탔습니다. 후에 무라는 산타클로스로 유명한 성 니콜라스의 사역지가 됩니다. 그는 선원과 아이들을 극진히 섬겨 성인이 되고 성탄절의 유명인사가 되었죠. 잠시 들렸던 곳에 뿌린 복음의 씨가 자라 산타클로스라는 인물을 낳았습니다. 뿌리고 나중에야 열매를 거둔 적이 있나요?

 

4. 환난은 왜 일어날까? (7)

여정 속에 환난이 계속됩니다. 이미 바울은 3번이나 파선 경험이 있던 사람이었습니다. 이번에도 ( )가 더 허락하지 않아 더디고 간신히 항해했습니다. 1차 전도여행을 마칠 때도 바울은 우리가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려면 많은 환난을 겪어야 한다고 하고 제자들의 마음을 굳게하여 믿음에 머물라고 했습니다(14:22). 우리의 구원은 값으로 계산할 수 없어 값없이, 은혜로 주셨습니다. 이에 감사하며 우리 또한 은혜를 베푸는 자 됩시다.

 

5. 고난을 승화시켜랴(8)

아름다운 항구라는 미항은 실제로 좋은 항구가 아닙니다. 그러나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아름다운 추억의 항구로 만들 수 있습니다. 바울은 고난을 아름다운 복음이요, 간증으로 승화시켰습니다. 기도하며 코로나 19의 삶을 어떻게 승화시켜 나갈지 나눕시다.

 
사도행전 27:8-20 유라굴로 인생 광풍 
예루살렘 성령의 역사 사도행전 2장 1-17 성령강림절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