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

MEMBER LOGIN

오늘 방문자
131
어제 방문자
252
최대 방문자
1,861
전체 방문자
1,028,511
현재 접속자
11 (회원 0)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 시편119편 105절
사도행전 27:8-20 유라굴로 인생 광풍   20-06-14
사랑누리   869
 

말씀누리

제목: 유라굴로 광풍

본문: 27:8-20

요절: 27:14

8 간신히 그 연안을 지나 미항이라는 곳에 이르니 라새아 시에서 가깝더라

9 여러 날이 걸려 금식하는 절기가 이미 지났으므로 항해하기가 위태한지라 바울이 그들을 권하여

10 말하되 여러분이여 내가 보니 이번 항해가 하물과 배만 아니라 우리 생명에도 타격과 많은 손해를 끼치리라 하되

11 백부장이 선장과 선주의 말을 바울의 말보다 더 믿더라

12 그 항구가 겨울을 지내기에 불편하므로 거기서 떠나 아무쪼록 뵈닉스에 가서 겨울을 지내자 하는 자가 더 많으니 뵈닉스는 그레데 항구라 한쪽은 서남을, 한쪽은 서북을 향하였더라

13 남풍이 순하게 불매 그들이 뜻을 이룬 줄 알고 닻을 감아 그레데 해변을 끼고 항해하더니

14 얼마 안 되어 섬 가운데로부터 유라굴로라는 광풍이 크게 일어나니

15 배가 밀려 바람을 맞추어 갈 수 없어 가는 대로 두고 쫓겨가다가

16 가우다라는 작은 섬 아래로 지나 간신히 거루를 잡아

17 끌어 올리고 줄을 가지고 선체를 둘러 감고 스르디스에 걸릴까 두려워하여 연장을 내리고 그냥 쫓겨가더니

18 우리가 풍랑으로 심히 애쓰다가 이튿날 사공들이 짐을 바다에 풀어 버리고

19 사흘째 되는 날에 배의 기구를 그들의 손으로 내버리니라

20 여러 날 동안 해도 별도 보이지 아니하고 큰 풍랑이 그대로 있으매 구원의 여망마저 없어졌더라

마음 문 열기

인생은 항해와 같다고 했습니다. 우리는 모두 대한민국이라는 배에 올라와 있기도 하고, 한 가문, 한 가정, 한 교회, 한 회사, 또한 각자의 배에 올랐습니다. 인생에서 일어나는 일을 항해와 같은 일이 많습니다. 오늘 본문은 우리 삶에 일어날 수 있는 항해 일부분입니다. 주님이 이 항해를 통해 주시고자 하는 말씀은 무엇일까요?

 말씀 속으로

1. 경고(8-10)

사도 바울은 전도여행을 하느라 바다 여행을 많이 했습니다. 경험적으로 ( )의 절기인 유대력 710(당시 양력 105) 속죄일이 지나 겨울 폭풍이 불어올 시기이기에 이번 항해가 위험함을 알렸습니다(9). 에스겔서 318-19절에서 악인에게 경고하지 않으면 그 생명 값이 깨우치지 않은 사람에게 있고, 경고하면 악인에 있다고 합니다. 주님은 우리의 인생을 점검하실 때 불신자에게 복음을 일깨워 주었는지 점검하십니다. 위험을 경고하지 않아 후회한 적이 있나요?

 

2. 선택: 인생의 광풍 이유(11-12)

항해의 책임자였던 백부장은 바울의 말보다 다른 사람들의 말을 더 들었습니다. 그들은 전문가들인데도 왜 바울과 다른 의견을 제시했을까요? 그 이유는 그들이 겨울을 지내기 불편해 더 편리한 곳을 원했기 때문입니다(12). 이양이면 좋은 것을 선택하는 것도 좋지만 그 속에 자기 욕심이 들어가면 광풍의 시험을 치러야 합니다. 야고보서 1:14오직 각 사람이 시험을 받는 것은 자기 욕심에 끌려 미혹됨이니라고 하였습니다. 에덴동산부터 시작된 육신의 정욕, 안목의 정욕, 이생의 자랑은 우리 모두에게 가장 위험한 시험이며 광풍의 원인입니다. 내 선택은 욕심에 이끌림이 아닌지 돌아봅시다.

 

3. 광풍(13-14)

백부장과 다수가 선택한 항해는 처음에는 순풍을 만나 뜻을 이룬 듯했지만, 해변을 끼고 곶을 돌자마자 겨울에 부는 서북풍이 아닌, 동북풍이라는 유라굴로 광풍이 불기 시작했습니다. 이 바람은 아프리카 쪽으로 배를 밀어 스르디스라는 모래톱이나 암초에 걸리게 하여 파선하게 하는 위험한 바람입니다. 서북풍을 막아 주는 그레데 산맥이 되레 반대 기류를 만들어 강력한 광풍을 만들었습니다. 우리를 도울 것 같은 상황이 더 큰 위험을 주는 예도 있습니다. 우리 인생에서 예상치 않았던 광풍, 약의 부작용같이 오는 광풍은 없었나요?

 

4. 광풍 예방하기(15)

인생의 광풍 예방은 선택에 있습니다. 자기 욕심을 선택하면 세상의 광풍에 끌려가지만, 하나님을 선택하면 성령의 바람에 이끌려 갑니다. 선택의 기본은 하나님과 대화하는 예배입니다. 열왕기상 3장에서 솔로몬이 그렇게 하여 듣는 마음과 선과 악을 구별하는 지혜를 얻었습니다. 또한, 신명기 3015-20절에서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 계명을 지키다 보면 선과 악, 생명과 사망, 복과 저주를 구별할 수 있다고 합니다. 당신은 바른 선택을 위해 어떤 방법을 사용하고 있나요?

 

5. 광풍 이겨나가기(15-20)

광풍을 이기기 위해 선원들은 먼저 생명선같은 거룻배를 올리고, 연장을 버리고, 짐을 버리며, 배의 기구까지 버렸습니다. 결국, 광풍 앞에서는 모든 것을 버려야 합니다. 램브란트는 마가복음에서 풍랑을 만난 제자를 그렸습니다. 그림에 5명은 살려고 노력하고 5명은 망연자실하여 주님만 바라보고 두 명은 숨을 곳을 찾습니다. 누구나 광풍을 경험하지만 풍랑 만난 제자들처럼 우리는 배를 주관하는 바람을 보는 것이 아니라 바람을 주관하는 주 예수님을 바라보아야 합니다. 오늘 우리에게 주어진 광풍 하나하나를 주께 맡기며 나아 갑시다. 그러면 위기가 기회가 되는 시간으로 바뀔 것입니다. 우리 안에 계신 주님을 깨웁시다. ‘기도할 수 있는데라는 찬양을 불러 보면서 나사렛 예수 이름으로 우리 인생의 광풍을 잠잠케 합시다.


 
사도행전 27:21-32 바울의 구원의 리더십 
사도행전 27:1-8 또다른 전도여행 로마호송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